심슨이 기가 막혀. [집히는대로 영화담

강남CGV와 씨너스G의 예매정보를 보니, 다들 오전.오후 시간대만 상영한다.(가장 마지막 상영분이 3시대던가) 퇴근하고 볼랬더니 이런. 심슨이 어쩌다가 교차상영용 어린이 만화영화 취급을 받게 되었나. 아니 심슨이 어떤 내용인지 알기나 하시나; 그래도 근성으로 코엑스 메가박스에서 볼 참이긴 하다만, 불투명한 하루는.

올린 이미지가 뭔지 아신다면 그대도..후후.

덧글

  • 하늘처럼™ 2007/08/22 09:45 #

    심슨은 애들이 보면 안되는 만화인데 말입니다.. -_-
  • lukesky 2007/08/22 09:54 #

    말도안돼! 심슨은 성인용 영화잖습니까아! 아우, 저도 평일 퇴근 후에 봐야하는데..가까운 극장에서 시간대를 그렇게 잡아놓을까 걱정되는군요.
  • 靑山 2007/08/22 10:04 #

    예전에 하던 심슨 게임이군요;;;;
  • 어둠의왼손 2007/08/22 10:47 #

    메박에서 보고 싶긴 한데 거기도 화면비 안맞는건 마찬가지더군요. M관 상영은 바라지도 않지만 화면비 지켜서 11관에서라도 상영해주면 좋을텐데 말이지요...

    그런데 심슨 게임 안다면 뭡니까??? ㅠ_ㅠ
  • 꽃보람 2007/08/22 13:25 #

    와~ 이게임 정말 좋아했었죠. 어린나이때여서 언제나 바트를...(전 스케이트보이를 동경했답니다...)
  • mithrandir 2007/08/22 13:49 #

    저 게임을 미국에서 했죠. 3인용인가 4인용까지 보았습니다.
    같은 시기 있던 게임기가 문워커 아케이드판. 그쪽도 4인용까지 있던가...

    ("와, 어린 나이에 미국 여행 갈 정도로 잘살았나봐요!"라고 말씀하신다면,
    차마 여기에 적기 뭐할 정도로 주말드라마스러운 복잡한 가족일 때문에
    저는 덤으로 따라간 거라고 해두겠습니다.
    LA 뒷골목 - 비유법 아님 - 구경은 덕분에 많이 했죠. -_-;)
  • 타브리스 2007/08/22 14:40 # 삭제

    심슨게임이네요. 태어나서 처음 본 게임 잡지에 공략이 있더랬지요. 사진도 없고 글만 있어서 참 해보고 싶었는데. ;ㅅ;
  • Lupin 2007/08/22 14:44 #

    심슨게임...오락실에서 어렸을때...친구들이락 계속 이어서 하던게 생각나내요^^
    그때...동전 많이 투자했었는데 말이죠^^;

    최근에 에뮬로 받아서 해봤는데...아련한 어린시절이 생각나더군요.
  • Paradime 2007/08/22 15:33 #

    코나미인가에서 만든 게임판 심슨이군요..오오
  • LINK 2007/08/22 16:06 #

    ㅠㅠ 흑흑흑......... 개봉 막판까지도 CGV에서는 '이걸 상영해 말아'하는 고민이라도 하는 듯 상영시간표 안 나오더니.. 이런 취급을 받고 있네요.... 뭐 이해는 합니다만..쳇
  • E리아애비 2007/08/22 16:16 #

    플루토늄의 맛.. 은 일판 한정이란게 참으로 속쓰렸던 그 게임이군요ㅠ_ㅠ
  • 아돌군 2007/08/22 17:01 #

    저 게임은.. 가족합체가 참 재미있었지요.........;

    마지와 호머를 붙여놓으면 둘이서 머리 쥐어뜯으면서 굴러가며 공격이라던지...
  • 미리내 2007/08/22 18:39 #

    저 오늘 아침에 룡산에서 조조 봤는데요!... 어린이들의 웃음소리를 들으면서 복잡한 기분이었어요 ㅠㅠ
  • 비니루 2007/08/22 18:51 #

    어라 이거 그래픽 이렇게나 좋았었나요.
  • ChikEMB 2007/08/22 20:05 #

    심슨 보면서 참 재밌기도 하지만 감명깊다고 생각하곤 했는데...

    살짝 아쉽긴 하네요. 아동용 영화라...^^;;
  • 메피스토 2007/08/22 20:11 #

    "올린 이미지가 뭔지 아신다면 그대도..후후."

    전...뭔가요..?(두려움)
  • 블랙 2007/08/22 22:03 #

    PC판으로 참 재미있게 했었던...(오락실에 비하면 엄청난 다운이식이었지만.)
  • 魔神皇帝 2007/08/22 22:30 #

    오락실이랑 PC판으로 둘 다 즐겼던 녀석이군요.(...)
    마지 아줌마랑 바트를 주로 사용했었지요^^;; PC판의 경우 2인용을 하다 스크롤에 끼여버리면 게임이 오도가도 못하고 리셋을 해야해서 친구랑 참 많이 싸웠던 기억이.(니가 잘했니 내가 잘했니;)
  • 8 2007/08/22 23:05 # 삭제

    오...갑자기 저 심슨 게임이 하고싶어졌습니다.
  • 달바람 2007/08/22 23:19 #

    전 오늘 조조로 봤습니다. 훗. 학생이란(...).
  • 몰락하는 우유 2007/08/23 03:37 # 삭제

    강남CGV가 스크린 수가 좀 적죠. 용산하고 제 동네 근처쪽은 그래도 종일 상영을 하는것 같던데. 이 영화는 진짜 팬끼리 모여서 봐야 하는 데 혼자 볼 걸 생각하니 좀 우울하네요;
  • 렉스 2007/08/23 10:01 #

    하늘처럼™님 / 바트가 호머의 무릎에 박힌 못을 보고 웃더군요(...)

    루크스카이님 / 안 그런 동네도 많다고하니 일단 다행이에요.
    하지만 이거 일찍 내려갈지도 모른다는 예감이;

    靑山님 / 닌자거북이와 더불어 자주 했죠=_=;

    어둠의왼손님 / 아마 6관과 13관에서 하는 것으로 압니다. 흐.
    메박에서 보니 부작용이 있더군요. 심형래 지지 UCC를 틀어줍니다.(오 마이 갓)

    꽃보람님 / 전 아무거나 골라서 했습니다.(게임치면서 여러가지 경험하는걸 좋아함;)

    mithrandir님 / 문워커도 네 4인용인가 그랬더랬지요. 흐.
    가족사는 뭐...저도 화려해서.(저보다 동생이 더 화려한건지도)

    타브리스님 / 아니 글만 있는 공략이란...; 참 슬플거 같군요.

    Lupin님 / 저도 에뮬로 해서 한 서린 '꿈'편을 맘껏 해봤습니다.

    Paradime님 / 그렇습니다. 코나미!

    LINK님 / 위에도 적었지만 메박에서 보니 심형래 지지 UCC를 틀어주는
    부작용이 있더군요. 거 좀 기분 좋게 보고 가자니깐.

    E리아애비님 / 헙 그런 요소가. 일판과 해외판이 달랐나 보군요.

    아돌군님 / 하하 그 합체공격 기억납니다;

    미리내님 / 제 앞자리엔 어머니와 형제 둘이었는데 동생은 좀 베베 꼬고 일어나는데,
    첫째는 스토리 잘 파악하더군요.

    비니루님 / 컷이 작아서 그런 것일지도?

    ChikEMB님 / 조금 위험한 장면들이 있긴 하더군요. 부모의 지도편달 필요=_=;;

    메피스토님 / 그냥 같은 추억을 공유하는 사람들입니다.(웃음)

    블랙님 / PC판도 있었군요!(하긴 사무라이 쇼다운 PC판을 본 듯도 하다;)

    魔神皇帝님 / PC판에 그런 버그가 허허.(그러나 왠지 이해가 됩니다;)

    8님 / 에뮬 사이트는 찾기 쉽죠(...)

    달바람님 / 저는 10시대에 봤습니다. 훗. 바보직딩이란(...)

    몰락하는 우유님 / 그래도 시간 덕에 어린이 관객들보단 젊은 층이 많았습니다.
    특히 남자들이 은근히. 그들과 함께 걸진 웃음을 뱉으며 보니 즐겁더군요.
    아 TV 바보 연합들 ㅜ.ㅠ)
  • ☆션☆ 2007/08/23 12:49 #

    으하하하하하, 저 게임!!!!!
    밤마다 저거 하느라 잠못들던.. . 쿨럭...;;;
    (그래서 학점이..ㅠ.ㅠ)
※ 이 포스트는 더 이상 덧글을 남길 수 없습니다.



W 위젯